월트디즈니 컴퍼니, 하이브와 글로벌 콘텐츠 협업
BTS 데뷔부터 지금까지의 다큐멘터리 글로벌 최초 공개
BTS 뷔와 박서준, 최우식 등 출연 여행 프로그램도 공개

월트디즈니 컴퍼니(이하 디즈니) 아시아 태평양 지역(APAC)과 방탄소년단(BTS)의 소속사 하이브(HYBE)가 12일 글로벌 콘텐츠 협업을 진행한다고 발표했다. 이번 협업을 통해 BTS 멤버들이 출연하는 두 개의 작품을 포함, 하이브가 제작한 총 다섯 개의 콘텐츠를 전 세계 디즈니 스트리밍 서비스에 공개된다.

디즈니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공개되는 하이브 콘텐츠를 살펴보면 우선 ‘BTS MONUMENTS : BEYOND THE STAR’라는 이름의 다큐멘터리로, BTS의 데뷔부터 현재까지의 히스토리를 기록한 연대기 다큐멘터리 시리즈다. BTS의 약 9년에 걸친 음악들과 영상은 물론 멤버들이 어떤 과정을 통해 지금의 위치에 올랐는지를 담은 콘텐츠다. 멤버들의 소소한 일상과 현재의 생각과 앞으로의 계획 등 내면의 이야기도 담길 예정이다. 올해 디즈니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단독 공개된다.

▲월트디즈니 컴퍼니 APAC 과 하이브(HYBE) 글로벌 콘텐츠 협업 관련 사진 자료.
▲월트디즈니 컴퍼니 APAC 과 하이브(HYBE) 글로벌 콘텐츠 협업 관련 사진 자료.

또한 지난해 11월 미국 로스앤젤레스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‘BTS :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– LA’ 콘서트 실황도 공개되며 ‘인더숲 : 우정여행’이라는 이름으로 BTS 멤버 뷔와 배우 박서준, 최우식, 박형식, 가수 픽보이가 출연하는 리얼리티 여행 프로그램도 공개된다. 이 외 하이브 레이블즈의 아티스트가 출연하는 추가 콘텐츠 라인업 정보는 추후 공개 예정이다.

제시카 캠-엔글(Jessica Kam-Engle)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콘텐츠 및 개발 총괄은 “강력한 아티스트 IP와 뛰어난 콘텐츠를 바탕으로 팬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는 하이브의 작품들이 디즈니+를 포함한 글로벌 디즈니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전 세계로 뻗어나가길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

이어 “이번 협업은 아태지역 선도적인 창작자, 배우, 그리고 아티스트들과 함께 일하며 그들의 이야기를 다양한 방식으로 전 세계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전달하고자 노력해 온 디즈니의 오랜 창의적 열망의 한 사례가 될 것”이라며 “새롭게 공개하는 콘텐츠가 전 세계 소비자를 사로잡을 것이라 믿으며, 디즈니+에서 보다 많은 음악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기를 바란다”고 전했다.

박지원 하이브 CEO는 “오랜 시간 동안 음악과 아티스트를 사랑해주시는 팬들을 위해 제작해 온 하이브의 수준 높은 콘텐츠들을 디즈니+를 통해 보다 많은 글로벌 시청자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됐다”며 “이번 협업이 탁월한 브랜드 파워와 플랫폼을 기반으로 프랜차이즈를 구축하고 음악 아티스트와 협업해 온 오랜 역사를 보유하고 있는 디즈니와의 장기적 협력의 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이 기사를 후원합니다.

관련기사 더보기

저작권자 © 미디어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